[인권교육, 살짝쿵] 인권교육운동의 길을 찾아

  인권교육활동가들과 함께 인권교육운동의 길을 묻고, 고민하는 자리가 지난 12월14일에 있었습니다. 이날은 인권교육센터 들이 2008년 활동 시작이후, 10년을 맞으며 마련한 토론회이기도 했습니다. 부분적으로, 혹은 분야에 따라…

드문드문 콩처럼 박혀 인권교육을 하는 교사들과의 인권교육 길찾기
참교육실천대회 <철지난 학생인권, 인권교육의 길찾기> 분과진행을 중심으로

서울학생인권조례가 시행된 지 4년이다. 1년이면 강산이 변하는 요즘, 인권이 학교로 찾아든 4년 동안 학교는 어떤 변화를 겪고 있을까. 가장 큰 성과라고 한다면 청소년은 인권의 주체라는 사회의…

[인권교육 날다] 일상의 혼란, 가치의 격돌, 관점의 재구성
청소년 인권의 관점으로 구성한 <성교육 공유 워크숍>

인권교육센터 ‘들’의 ‘빈곤과 청소년’팀(이하 빈청팀)은 청소년의 삶의 조건을 반영한 성교육을 꿈꾸며 지난 2년 동안 성교육 프로그램을 만들고, 다듬고, 실천해왔다. 지난해 10월에는 지역아동센터 교사들, 성교육 강사를 해온…

훌쩍~ 인권교육 고개를 넘어~
- 인권교육가의 역량강화 위한 인권교육 심화 워크숍

휴우~ 한 숨 돌리게 되었네요. 이름을 어쩌면 이렇게 딱! 지었나 싶습니다. 들이 ‘작명’에 좀 일가견이 있습니다. 특히 요로코롬 딱 맞는 이름을 지을 때 보면, 오싹하기까지 합니다요.…